Search

STORY/생생체험기

가을 품은 에버랜드에서 인생사진 건질 나만의 '포토스팟' 대공개!

언제 더웠는지 모르게 후다닥 가을이 왔습니다.

 

계절이 계절인 만큼 단풍 구경하러 산이나 인근 공원으로 많이 나들이 떠나시더라고요.

 

저도 가을 단풍을 만끽하러 에버랜드에 다녀왔는데요!^^

 

다녀와보니 혼자 보기엔 아까운 곳들이 많아서 여러분들께도 다양한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곳 추천해드리려 합니다.

 

 

 

1. 에버랜드

 

먼저 에버랜드에 찾아온 가을을 보여드릴게요.

 


 

알록달록 바뀌고 있는  나뭇잎 색상!

 

 


 

 

와 에버랜드에 정말 나무들이 많다는 것을 한 번에 보여주는 사진입니다. 

 

보기만해도 맑은 공기가 머물 것 같은 느낌^^

 

 

저~ 멀리 티익스프레스도 보이네요.

 

 


 

 

유난히 가족끼리 방문한 손님들이 많이 보였어요.

 

역시 가족 가을 나들이 장소로 많이들 찾고 계신가봅니다. 

 

아직 오지 못한 분들이 계시다면, 이 단풍이 지기 전에 어서 한 번 가보시기를!

 

에버랜드는 실외에 있다보니 매 계절마다 느낌이 정말 다르거든요.

 


 

 

색이 정말 예쁘지 않나요...

 

 


 

바로 지금이!

 

단풍 구경 하기 가장 좋은 때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

 

 



 

다른 곳으로 이동하는데, 해피 할로윈 퍼레이드가 펼쳐지고 있습니다.

 

알록달록한 퍼레이드 의상과 나뭇잎이 조화롭게 느껴지는데 저만 그런가요 ^^

 



 

퍼레이드 마지막에 하늘에서 떨어지는 공!!!

 

저도 달려 가고 싶었지만 나이가 ㅠ.ㅠ



 

아, 해피 할로윈 시즌에 만나 볼 수 있는 신기한 식물 하나 소개 합니다.

 



 

바로, 울긋불긋 물든 '코키아' 입니다.

 

여름엔 싱그러운 초록빛을 띠더니 이제는 붉은 색으로 옷을 갈아입었네요.


 

 

 

'코키아'가 한해살이 식물이라 그런지 그 변화 하나하나가 소중한 느낌입니다.

 


 

가을 에버랜드에서는 '코키아' 뿐만 아니라, 가을하면 생각나는 대표적인 꽃!!!

 

다양한 '국화' 작품들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현재 에버랜드에서는 해피 할로윈 시즌이라 다양한 호박 장식이나 귀여운 귀신 캐릭터들이 곳곳에 있는데요.

 

할로윈 시즌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사라지기 전에 인증샷 한 번씩 찍어보는 센스 발휘해보세요 ~~

 

 

추가적으로 가을 느낌 나게 사진을 찍고 싶은데 어디서 찍어야 될지 모르는 분들이 많은데,

 

사진 잘 찍을 수 있는 저만의 꿀팁!!!

 

어떻게 찍든 인생샷을 건질 수 있는 포토 스팟 알려 드릴게요.

 

 

 

① '멜로디 가든' 앞에 위치한 계단

 


 

 

 

② '이솝 빌리지' 입구

 


 

 

 

③ '관람차' & '범퍼카' 사잇길

 

 

 


④ '포시즌스가든' & '코키아'


 

 


 


 


4개의 포토스팟에서 사진 찍어 보시면 인생 사진 적어도 한 장 이상은 획득할 수 있을거예요!

 

 

 

 

2. 호암 미술관

 

 

두 번째 장소는 멋진 풍경과 다양한 문화재를 만날 수 있는 곳입니다.

 

바로 '호암 미술관'인데요.

 


 

'호암 미술관'은 봄에는 벚꽃 축제 장소로 유명한 곳인데,

 

가을이면 알록달록한 단풍 나무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

 



 

개인적으로는 '호암 미술관' 입구에서 바람에 날려 떨어지는 단풍잎이 장관 입니다 >.<

 

단풍잎이 흩날리는 모습을 보니 이건 영상으로 남겨야겠다 싶더라고요.

 


 

 

어떤가요?

 

단풍 지는 모습을 보면서 드라이브하는 건 언제나 낭만적인 것 같아요!


 


 

멋진 풍경 보고 있으니, 제대로 눈을 호강 시켜주는 듯 싶네요 >.<

 



 

'호암 미술관' 안으로 노란색의 물든 단풍나무 모습도 보입니다.


 


 

'호암 미술관' 명물(?) 이라고 할 수 있는 아름다운 공작새.

 

곳곳에 숨어 있으니 한번 아이들과 함께 찾아 보세요 ^^

 

자유롭게 돌아다니니 아이들도 아이들이지만 저도 정말 신기하고 반갑더라고요.

 


 

 

 

원래 폭염이 오면 단풍이 빨간색 보다는 노란색으로 많이 물든다고 하던데.

 

노란 단풍이 예뻐서 좋지만 간간히 보이는 빨간 단풍들도 엄청 반갑네요!

 

정말 예쁘게 물들었어요.

 

 

 

 

담벼락, 돌담길에서도 알록달록한 단풍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왼쪽 오른쪽 각각 다른 색상을 가진 단풍 나무와 함께 호암 미술관 전경 한장 찰칵 ~


 

 

 

 

정말 운치있지 않나요?

 


 

 

저기 저 나무에 열린 노란색 열매는 뭘까요?

 

모과인 것 같은데 정말 탐스럽게 열려있었습니다.


 

 

 



 

 

워낙 단풍잎 색상이 예뻐서 어떻게 사진을 찍더라도 작품 사진이 탄생한답니다.

 

 


 

 

'호암 미술관'은 에버랜드 근처에 있어서 에버랜드 놀러왔다 잠시 쉬어갈 겸 들러도 괜찮을 것 같아요!

 

만약 가족이나 연인끼리 '호암 미술관' 방문하시려는 분들 계시면 돗자리와 간단한 먹거리 준비 해서 오시는 걸 적극 추천 드립니다.

 

저는 이번에 날씨가 흐려서 준비를 못 한게 너무 아쉽더라고요.

 

다음에 올 때는  꼭!!! 피크닉 준비 해오려고 합니다.

 

 

 

멋진 가을을 품은 에버랜드와 '호암 미술관'을 다녀와서 마음이 한껏 풍성해진 느낌입니다 >__<

 

여러분도 짧은 가을이 지나 가기 전에 에버랜드에서 멋진 추억 만들어 보세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549 1550 1551 1552 1553 1554 1555 1556 1557 ··· 2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