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캐리비안베이라면~ 가을에도! 비 오는 날도 신나는 물놀이 OK!

지난 9월, 따뜻한 캐리비안베이에 갔다가 그곳의 매력에 푹 빠진 5살 아들은 매일 묻고 또 묻습니다.

 

“엄마, 캐리비안베이는 또 언제가요?” 백 번쯤 물어본 오늘! 

“그래! 오늘은 캐리비안베이에 가자!!!!” 


겨울처럼 쌀쌀해진 11월의 가을 날씨에도~

비가 부슬부슬 내리는 날에 물놀이할 수 있을까 하는 고민은.. 넣어둬 넣어둬!! 

 

왜냐면.. 따끈따끈한 캐리비안베이니까요!! 


 

'이 구역의 패.피.는 나야!' 라고 외치는 듯한 포즈 :D

 

어떤가요~?

 


그럼 오늘은 5살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코스로 

실내파도풀 > 실내키디풀 > 스파 > 실외유수풀 > 바데풀 > 실내키디풀 순으로 놀아보겠습니다!!!



1. 실내파도풀 


 

실내에서도 넘실넘실하는 파도를 만날 수 있는 곳. 

 

신나게 파도를 타기 위해서는 파도가 치는 시간에 맞춰가자구요~
 

 

파도풀의 물처럼 파~란 새도 헤엄치고 싶어하는 눈빛이네요*_*


 

파도를 만나 신난 아빠는 아들을 돌리고 돌리고 돌리고~~~~

 

저도 어렸을 땐 저렇게 놀았던 것 같은데, 문득 그립네요^^ 

 


파도에서 점프 점프!!! 

 


다리 위로 올라가 파도도 구경합니다! 

 

 

 

2. 실내키디풀 

 

지난번에 와서 사랑에 빠졌던 미끄럼틀


 

친절한 라이프가드 삼촌이 손을 잡아줍니다! “고마워요 삼촌”

 

 

웃는 모습이 예뻐서 찰칵~ 찍었는데,

지금 보니 뒤에 라이프 가든 삼촌이 흐뭇하게 바라보는 모습이 보기 좋네요ㅎㅎ

 

끝까지 지켜주는 든든함이 느껴져요~

 


멋지게 착지하는 모습!

 

언제 이렇게 컸니?


 

방금 내려오더니,

 

후다다닥~ 발이 보이지도 않게 달려가서 타고 또 타고~~~ 

 

 

엄청난 스피드로 내려오네요ㅎㅎ

 




매 시각 50~정각까지는 클린타임

 

더욱 더 깨끗해질 물을 위해 잠시 나가서 쉬고 오세요!! 

 

 

 

3. 스파

 

클린타임에 즐기는 스파타임! 


 

자스민, 레몬 등 다양한 테마가 있는 스파에서 5살 아들의 선택은 장미! 

 


“분홍분홍한 물이 너무 따뜻해요!” (엄마도..*^^*)

 

 

다른 스파엔 뭐가 있나? 구경도 하고~ 이제 또 떠나볼까요? 

 

 


 

4. 실외유수풀


제법 쌀쌀한 날씨에 비까지 조금 부슬부슬 내린 날. 

 

혹시나 감기에 걸리지 않을까 실외유수풀은 패스하려고 한 엄마에게 

“엄마, 이제 밖에서 튜브 타고 둥실둥실 다니는 곳에 가요.” 하더라고요.

 

그럼, 살짝 나가보고~ 너무 추우면 바로 들어오자 하고 나가봅니다. 


 

물이 따뜻해서 추운 날씨도~ 살짝 내리는 빗방울에도 춥다는 느낌이 전혀 나질 않네요!!

 

 

가을 단풍과 물놀이라니~ 정말 낭만적인 것 같아요!

 

 

소원 성취한 아들의 모습!! 네가 웃으면 나도 좋아~♬

 

 

여유로우니까 아이 혼자만의 시간을 줄 수 있더라고요~

 

혼자서도 유유히 잘 떠다니는 아이를 저희는 뒤에서 졸졸 따라다녔죠 ㅎㅎ

 

 

따뜻한 물속에 둥실둥실~~ 떠다니며 떨어지는 낙엽을 보니 오히려 기분 업 업!!! 

 

여기저기서 만나는 낙엽이 너무 반갑습니다! 



 

5. 바데풀


보글보글 따뜻한 물거품이 가득한 야외 온천 느낌이 물씬 나는 바데풀.


 

5살의 입가에 미소가 가득합니다! 

 

 

사진으로 다시 봐도 절로 따뜻해지는 느낌이네요~

 


 

에너지 넘치는 5살과 놀아주느라 바쁜 아빠도 잠시 쉴 수 있는 그 곳! (쉬는 거... 맞지...0_0)


 

 

6. 실내키디풀 


“미끄럼틀 타러 다시 가요!!” 5살 아들이 잊지 않고 있었던 실내키디풀

 

 

이번엔 좀 더 긴~~~~ 미끄럼틀에 도전합니다! 

 



“한 번 더! 한 번 더!! 한 번 더!!” 끝없이 외치는 중에

캐리비안베이 마감을 알리는 방송이 나오네요~~~~~


 

가을에도~ 비 오는 날에도~~ 캐리비안베이에서의 물놀이는 계속됩니다. 쭉~~~~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832 833 834 835 836 837 838 839 840 ··· 1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