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심폐소생술, 캐리비안 베이에서 배우면 어렵지 않아요~


겨울에도 많은 분들이 찾아오셔서 핫하기만한 캐리비안 베이~


 

 


겨울 캐리비안 베이는 확실히 다른 때보다 여유롭게 즐길 수 있기 때문에 그 여유로움에 취해 물놀이 안전에 대해 다소 소홀해질 수 있죠? 



그래서 센스돋는 캐리비안 베이에서 준비했습니다.


 

물놀이 때뿐 아니라 사계절 내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라이프 펌프(심폐소생술)' 체험 프로그램!

 

라이프 펌프 체험 프로그램은 1월 30일까지 진행되었는데요, 아쉽게도 놓치신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소중한 목숨을 구하기 위해선 딱 3단계만 기억하시면 되니 두 눈 크게 뜨시고 살펴보세요~



Step 1. 의식과 호흡 확인하기!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기 전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바로 의식과 호흡을 확인하는 일입니다.

 

머리에 충격이 갈 수 있으므로 몸을 흔들거나, 뺨을 때리는 등의 행동은 절대 금지!

 

어깨 부분을 두들기며 의식이 있는지 보고 호흡 여부도 체크합니다.



Step 2. 주변 사람에게 119 신고, 자동심장충격기 요청!



만약 의식도 없고 호흡도 없는 경우에는 매우 위급한 상황이기 때문에 흉부 압박, 즉 심폐소생술을 즉시 실시해야 합니다.

 

하지만 그 전에 먼저 주변 사람에게 119 신고와 근처에 있는 자동심장충격기(제세동기, AED)를 부탁해야 해요.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누군가에게 도움 요청시 그 사람을 구체적으로 지목해야 한다는 것입니다+_+

 

그냥 “거기 아저씨, 119 신고해주세요~”가 아니라 “거기 안경쓰고, 빨간 모자 쓴 아저씨, 119 신고해주세요~”라고 해야 한다는 것이죠. 

 

대충 지목했을 때는 사람들이 책임감을 느끼지 않고 ‘누군가가 했겠지.’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꼭 구체적으로 지목해야 한다는 것 잊지마세요!



Step 3. 구조대가 올 때까지 가슴압박 실시!



119 신고와 심장충격기 요청을 했다면 즉시 가슴압박을 실시해야 합니다.

 

호흡이 멈춘 후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이 이루어지면 뇌손상의 가능성이 없지만, 그 이상이 넘어가면 영구적인 뇌손상이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가슴압박 위치는 양쪽 젖꼭지 사이 갈비뼈가 있는 곳으로 다리를 직각으로 세우고 팔꿈치를 굽히지 않은 수직 상태에서 체중을 실어 눌러줘야 합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고 영상으로 보시는 게 더 감이 잘 오시죠?

 

이 정도 압박과 속도로 구조대가 올 때까지 쉬지 않고 계속 가슴압박을 해주시면 됩니다.

 

혼자 하기엔 힘들기 때문에 주변 사람과 교대로 하는 것이 좋다고 해요~

 

렇기 때문에 우리 가족 모두가 꼭 심폐소생술을 알아두면 좋겠죠?





처음이라 어색해서 그렇지 아이들도 한 번 해보니 생각보다 무척 잘하더라구요.

 

잘못된 자세는 옆에서 1대1로 친절하게 가르쳐 주셔서 배우는 아이들도, 옆에서 보는 저도 이해하기 정말 쉬웠습니다.


 


저도 제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배워두는 것이 좋을 것 같아서 한 번 도전해보았어요.

 

처음이라 자세도 어색하고 가슴압박하는 것도 어려웠지만 나중에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도 있겠다 생각하니 정말 뿌듯하더라구요^^

 

게다가 다른 곳이 아닌 캐리비안 베이에서 배우니 좀 더 즐겁게 배울 수 있었습니다. 

 

나와 내 가족 그리고 다른 누군가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심폐소생술, 여러분들도 Step 1,2,3만 기억하시면 손 쉽게 하실 수 있으니 잊지마세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844 845 846 847 848 849 850 851 852 ··· 16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