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겨울 에버랜드의 환상적인 낮과 밤! 사진으로 만나는 블링블링 골드가든!




어느덧 2019년의 마지막 달이 왔습니다!

분명 작년 크리스마스 때 

에버랜드에 왔던 기억이 생생한데,

벌써 돌아왔다니, 시간이 정말 빠르네요!


일년 중 크리스마스 시즌을 기다리는 사람이

아마 가장 많을 텐데요,

요즘에는 예전만큼 거리에서

크리스마스 기분을 느끼기가

쉽지 않아요.ㅠㅠ


하지만 이곳 에버랜드에서는

그 어느 곳보다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축제를 즐길 수 있어요!



오늘은 크리스마스 시즌의 

다양한 모습들 중에서,

사진찍기 가장 좋은 장소인

‘블링블링 골드가든’을 보여드릴 거예요.


사진을 좋아하는 저와 같은 사람들은 물론,

친구들, 가족 혹은 연인끼리

누구와 함께 와도 좋은 이 곳의

낮과 밤을 보여드리고,


제가 추천하는 포토스팟들도

함께 소개할게요!



낮 시간대의 모습을 먼저

보여드리기 위해

아침 일찍부터 포시즌스 가든으로 향했어요.


제가 엄청 일찍 와서 그런지

한적하게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답니다.


아, 혹시 포시즌스 가든이

어디에 있는지 모르신다면,

에버랜드 어플의 지도 기능을

이용해서 찾아오시면 쉽답니다:)



블링블링 골드 가든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황금빛으로 물들었네요!

다양한 크기의 트리들이

아침 햇살을 받아

반짝거리고 있었어요!



커다란 오너먼트와

다양한 크기의 트리들이

아침 햇살을 받으니 더 영롱하네요!



이 반짝임….보이시나요?!

사진도 참 예쁘지만

역시 눈으로 보는 것 만큼은

따라잡을 수 없네요!

그러니까 꼭 오셔서 직접 보시는 걸

추천합니다:D



파란 하늘과 대비가 되어

더 돋보이는 것 같아요.



이렇게 앞, 뒤, 좌, 우

심지어 항공샷으로 보아도 예쁜

이 곳은 밤이 되면…



이렇게 바뀐답니다!



낮에는 햇살을 받아 반짝이던 정원이

밤에는 따뜻한 불빛으로 가득해져요.




낮과는 또 다른 황금빛의

다양한 오너먼트들은

보기만 해도 환상적이랍니다!



낮의 정원과는 분명

다른 느낌이지만,

둘 다 너무 예뻐서

우열을 가리긴 힘드네요:)



넓은 정원을 돌아다니다 보면

이런 깜찍한 친구들도 볼 수 있어요!




이 곳은 블링블링 골드 가든 안에 있는

‘별빛 동물원’ 입니다!

귀여운 펭귄들부터, 거대한 곰 까지

다양한 동물 친구들이 모여있어요.



나비넥타이를 한 물개도 보이네요!



이 친구는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데,

판다 월드에 가면 볼 수 있는

귀염둥이 아이바오와 러바오 아닌가요?!

 

실제로 나무타기를 굉장히 좋아해서

갈 때마다 나무에 올라가 있더라고요:) 



자이언트판다와 레서판다도 있고,



멋진 사슴 친구들도 볼 수 있는 이 곳은

밤이 되면 어떻게 변할까요?!



바로 이렇게 변한답니다!



이 곳 역시 낮과는 또 다르게 예뻐서

한 번만 오기에는 아쉬워요!



커다란 뿔을 가진 사슴 뒤로

커다란 타워트리가 보이네요:)



제가 보여드린 것보다

더 많은 동물들이 있으니

이 곳 역시 꼭 둘러보세요!




별빛 동물원 옆에는

루돌프 빌리지가 있어요.


이 곳 역시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제대로 나서 사진 찍기에는 딱!



굴뚝에서 연기가 피어날 것만 같은

작은 집 옆에는

루돌프가 끌고 다닐 썰매가 있어요!


위에 선물도 있는 것 같은데,

혹시 제 건 아닐지

재밌는 상상도 해 봅니다:)



이 곳 루돌프 빌리지에도

예쁜 포토스팟들이 많아요.




달 모양의 조형물에 앉아

서로 사진을 찍어줘도 좋고,

삼각대를 놓고 찍어도

정말 예쁘게 나온답니다.

(삼각대는 에버랜드 MD샵에서도 팔고 있어요!)



아니, 이건 새로운 썰매인가요?!

황금빛의 루돌프 자동차도

너무 예쁘네요:)


이 곳 역시 밤이 되면

빛으로 가득 찬답니다.




짜잔!

정말 예쁘지 않나요ㅠㅠ

사실 그냥 예쁘다는 말로는 부족하고

심지어 눈으로 직접 보면

더 감동적이라구요ㅠㅠ!




낮에 본 썰매에 앉아서

사진을 찍을 수도 있어요!

이 정도면 앞구르기 하면서 봐도

크리스마스 시즌이죠?!



썰매 위의 루돌프 인형도

너무 귀엽네요!!




루돌프 자동차 앞에서

저도 한 컷 찍어봤어요:)

왜냐하면 제 머리띠가 루돌프이기 때문이죠!




이번에는 타워트리를 배경으로

또 한 컷!


앉아서 찍으나, 서서 찍으나

인생샷을 건질 수 있는 곳이죠!


개인적으로 제가 모든 시즌 통틀어

가장 좋아하는, 저만 알고싶은

스팟이랍니다:)



같은 장소에서

카메라 설정 값을 달리 해서

같이 간 기자단 언니를 찍어봤어요.


보케 필터를 직접 만들어서

원래 동글동글한 빛망울을

하트모양으로 만들어 보았답니다!




별모양으로도 찍으니까

크리스마스 느낌이 드네요!


평소에는 이만큼 조명이 많은 곳이 없어서

보케 사진을 찍기 힘든데,


에버랜드 골든 일루미네이션은

사방이 전부 예쁜 조명으로

반짝이기 때문에 저에게는

그냥 천국이에요…!



‘와~ 저기 예쁘다! 우리 저기도 가자!’


이날 기온이 꽤 낮았는데도

사진 찍을 곳이 너무 많아서 넋 놓고

사진을 찍다가 손이 꽁꽁 얼 뻔 했어요^^;;


그래서 사진을 다 찍자마자

바로 위의 차이나문으로 달려가서

따끈한 사천탕면을 원샷하였다는 후문이…


차이나문(에버랜드 내의 중국집)이

또 짬뽕 맛집으로 소문이 자자하다구요~



짬뽕 이야기는 이쯤 하고,

나머지 포토스팟들도 보여드릴게요:D


낮에 본 달에 앉아서 포즈도 취해보고,


 

커다란 보름달 안에 들어가서

예쁜 그림자를 만들 수도 있어요! 



또 같이 간 사람과 함께 앉아

사진을 찍을 수도 있답니다:)



곳곳에 놓인 황금 공들을

거울 삼아 찍어도 예뻐요!

 

이쯤 되면 그냥

찍는 것이 인생샷, 찍는 곳이 포토스팟인

수준이네요

(카메라 용량 꼭 비우고 오세요!)




위의 낮과 밤의 모습 뿐만 아니라

노을 질 시간대의 정원도

참 아름다워요!



특히 가운데의 오두막을

중심으로 찍는 걸 좋아한답니다.

곧 산타할아버지가 나올 것만 같아요!



낮, 밤, 심지어 노을 지는 시간에도
안 예쁜 시간이 없는 블링블링 골드 가든!

사랑하는 연인, 친구 혹은 부모님과
더욱 사이가 돈독해지고 싶다면
강력 추천합니다!

여기서 찍은 사진들이
이번 겨울 내내 제 SNS 프로필 사진을
쭈-욱 장식할 것 같아요!

추위도 잊게 만드는 이곳으로
어서 놀러오세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 16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