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에버랜드에 이런 곳이? 미술관 앞 단풍놀이!

취재 : 이연희, 이성섭 기자


뜨거웠던 여름이 끝나지 않을 줄 알았는데... 벌써 날이 쌀쌀해지고 나뭇잎들도 색색깔의 옷을 입기 시작하는 요즘, 저 멀리서부터 들려오는 단풍 소식에 모두들 설레고 계신가요?

 

  

이번 달 말과 다음 달 초에 걸쳐서 수도권 지방에도 단풍이 절정을 이룰 것이라는 예보가 있었는데요, 서울보다 아래 쪽에 있지만 기온은 강원도 못지 않은(?) 에버랜드에도 벌써 단풍이 들기 시작했다는 소식이 들려오고 있답니다! 에버랜드 안에서 보는 단풍도 참 예쁘겠지만, 오늘은 위드에버랜드 기자단 1, 이성섭 기자와 이연희 기자가 에버랜드 근처에서 단풍을 더욱 특별하게 즐길 수 있는 장소를 찾아가 보았답니다. 여러분도 사진으로 미리 만나보세요!

 

 

 

 

에버랜드 입구에 도착해 보니.. 벌써 나뭇잎들이 울긋불긋 물들어 있네요! 아직 절정을 이룬 것은 아니지만, 조금만 더 참고 기다리면 정말 예쁜 단풍들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하지만 오늘의 목적지는 에버랜드가 아니랍니다. 에버랜드 근처의 시설 중 단풍놀이를 가장 잘 즐길 수 있는 곳은바로 호암미술관입니다! 호암미술관은 한국 전통 미술과 한국식 정원 희원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인데요, 사실 이 곳이 더욱 유명한 이유는 바로 봄철에는 벚꽃을, 가을철에는 단풍을 만끽하기에 최적의 장소로 알려져 있기 때문이랍니다!

 

 

 

 

호암미술관의 이용에 대한 것은 위의 이미지를 참고해 주시고, 더 자세한 사항은 여기에서 확인해 주세요 ^^

 


에버랜드 리조트에서는 에버랜드 인근의 시설들을 이용하는 손님을 위해 셔틀버스를 마련해 놓고 있는데요, 호암미술관과 삼성교통박물관, 홈브리지 호스텔을 시간마다 순환 운행하니 이용에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호암미술관으로 가는 셔틀버스는 정문을 기준으로 오른쪽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표지판이 있기 때문에 찾는 데에는 크게 불편함이 없답니다 ^^

 


셔틀버스는 매시 정각 에버랜드 정문에서 출발하여 캐빈호스텔, 호암미술관, 힐사이드호스텔, 정문으로 돌아오는 코스랍니다. 


 

셔틀버스를 타고 순식간에 도착한 호암미술관 입구!

 


저 멀리 호암미술관 앞의 커다란 저수지인 호암호수(삼만육천지)가 보이고, 하나 둘 가을 옷으로 갈아입기 시작한 나무들도 보이네요^^ 


 

 

미술관 입구까지 걸어가는 길. 저희 말고도 많은 분들이 단풍놀이를 위해 찾아오셨답니다.

 


조금 걸으니 등장하는 미술관의 진짜 입구! 호암미술관은 에버랜드와 별개로 운영되는 시설이기 때문에, 별도의 이용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에버랜드 연간회원권 소지자(스마트회원인 경우 입장제한일에는 이용 불가)와 당일 이용권 소지자는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는 점~ 꼭 알아두세요~^^


  

드디어 미술관에 입장한 후호숫가를 따라 나 있는 석인의 길로 한번 들어가 봅니다.

 

  

 

많은 분들이 돗자리를 가지고 오셔서 여유로운 단풍놀이를 즐기고 계시네요! 그래서 이에 질세라

 

 

저희도 미리 준비해 온 돗자리를 깔고 도시락을 맛있게 먹었답니다 *^^* 자리를 깔고 이용하신 뒤 쓰레기 등의 뒷 처리는 근처에 있는 쓰레기통에 아름답게 마무리해 주시면 되겠습니다~


 

  

호암호수라고도 불려지는 엄청난 넓이를 자랑하고 있는 삼만육천지. 아직 단풍이 절정인 것은 아니지만절정일 때엔 분명 장관이겠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미 옷을 갈아입고 나와 고운 자태로 사람들을 맞이하는 나뭇잎들이 많았습니다. 붉은색, 노란색, 갈색 등으로 물든 나뭇잎들을 보고 있노라면, 마치 누군가가 물감을 풀어서 칠해둔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답니다. ㅎㅎ 이런 것이 바로 한 폭의 수채화?!

 

 

 

호숫가를 벗어나서 미술관 쪽 정원으로 들어서 봅니다. 키가 엄청 큰 나무들과 함께 드넓은 잔디밭이 나오네요. 아마 여기도 절정일 때엔 황금빛으로 물들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잠시 해 봅니다. ^^

  

 

  

마치 포스터물감으로 칠해둔 것 같은 예쁜 색깔을 자랑하고 있던 은행나무!

  

 

 

 

앗 공작새 한 마리가 정원을 거닐고 있었어요. 이 공작새도 단풍놀이를 위해 이 곳을 찾았을까요? ㅎㅎ

 

 

 

 

 

미술관 건물 쪽에도 단풍의 물결이 일고 있네요! 조금 더 가까이 가서 살펴볼까요?

 

 

 

 

 

역시나 이쪽도 고운 자태를 뽐내고 있는 나무들이 많았습니다. 아직 옷을 덜 갈아입은 아이도 있고, 아직 갈아입을 준비가 되지 않은 아이도 있긴 했지만요 ^^;

 

 

 

 

 

단풍 외에도, 이렇게 가을을 만끽하고 있는 예쁜 꽃들도 있었습니다.

 

 

 

 

한국 전통 건축물과 빨간색 단풍, 그리고 감까지..! 정말 가을을 제대로 만난 것 같죠? ㅎㅎ

  

 

 

아름다운 하늘 아래에 알록달록 색깔 옷을 입은 단풍을 구경하는 단풍놀이, 굳이 멀리 가실 필요가 없습니다. 바로 여기, 호암미술관으로 오시면 너무나도 예쁜 단풍들을 실컷 보실 수 있으니까요! 이제 조만간 단풍이 절정일 텐데요, 여러분들도 시기를 놓치지 마시고 꼭 호암미술관에 방문하셔서 단풍놀이를 즐기시기 바랍니다. 이런 게 바로 진짜 힐링이니까요! *^^*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 단풍 2013.10.30 09:18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여기 정말 좋아하는 곳인데! 사진 예뻐요!!

  • 고민남 2013.10.31 10:15 ADDR 수정/삭제 답글

    단풍놀이 어디로 가야되나 고민 많았는데... 서울에서도 가깝고 여기가 딱이네요~ㅎㅎㅎ

  • 라시언 2013.10.31 15:25 ADDR 수정/삭제 답글

    담주에 어디갈까 고민했는데ㅎㅎ 이런곳이 있었네요 ~

1 ··· 2536 2537 2538 2539 2540 2541 2542 2543 2544 ··· 29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