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인기만점★ 에버랜드 키즈커버리를 즐기는 아이들만의 방법







매진, 매진, 예약제로 운영되는 키즈커버리는 에버랜드에 입장하자마자 우선 예약을 해야합니다. 조금 늦으면 유료임에도 불구하고 매진으로 들어갈 수가 없어요. 이번 기사에서는 매진행렬 키즈커버리에서 아이들은 어떻게 즐기고 있는지 '지극히' 주관적인 관점으로 분석해 보았어요. 


[ 키즈커버리 아이들 행동 분석 ] 


인기가 많은 만큼 예약제로 제한을 두어도 아이들이 많~습니다. 그리고 모두 급 흥분상태~!!! 아이들이 정신 없이 뛰어 놀고 있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우리 아기도 입장과 동시에 전력질주….. 무엇이 그렇게 재미있는지 아이들의 행동을 분석해 보았습니다.


오르다






자연과 동물 테마의 여덟 개 존은 적당한 강도가 있는 폭신폭신한 조형물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아이들은 이 조형물들을 마구 올라갔다 내려갔다 하면서… 그렇게 즐거워 합니다ㅋㅋㅋㅋ 뗏목위도 오르고, 조개위도 오르고, 산호위도 오르고... 안 힘드니?ㅋ 특히 저 산호길(?) 참 많이 오르내리더군요.



통과하다






아이들은 좁은 곳 통과하는 걸 참 좋아하죠. 그런 특성을 활용해 아이들이 요리조리 통과할 수 있는 구멍들이 많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바다 속도 통과하고, 초가집도 통과하고, 그물도 통과하고… 무릎도 안 아픈가 봐요. 길게 뻗은 통나무 통로가 어른이 봐도 재미있어 보입니다.


뛰다






바쁘다 바빠. 놀 거리가 너무 많아서 아이들의 마음은 바빠요. 여기도 가야하고 저기도 가야하고 뛰어다니기 바쁩니다. 그리고 정신 없이 뛰다 보면 바닥에 재미있는 게임이 짜잔~~ 뛰면서 밟아주느라 더욱 바빠집니다 ㅋㅋㅋ



마주하다





정신 없는 탐색이 끝난 후, 자세한 탐색 시작~!!! 조형물들을 바라봅니다. 뱀하고도 마주하고, 게하고도 마주하고, 쓰담쓰담도 이어집니다. 우리 아기는 사자를 쓰담쓰담 하더군요.


타다





마주했으면 이제 조형물들과 몸으로 놀아줍니다. 올라타고 뒹굴고~ 이때가 바로 포토타임입니다. 아빠 엄마는 사진 찍느라 바쁘게 움직여요. 하지만 키즈커버리에서 사진 찍기 참~힘들어요. 아이들이 너무 신나서 계~~속 움직인답니다.^^;;;;; 특히 물에 잠긴 듯한 하마 위에서 사진을 찍으면 착시효과도 있고 재미있답니다.



[ 전경 ]





 아이들만의 놀이터 키즈커버리,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아이들의 에너지를 안전하게 발산 할 수 있는 그들만의 안성맞춤 놀이 공간이었습니다.




아빠 엄마가 휴식을 취하며 화면을 통해 아이들을 확인 할 수 있는 “맘스카페”,




그리고 “베이비 서비스” 등 부모의 편의도 빠뜨릴 수 없고요.




12개월 미만 아이들만 이용할 수 있는 “토들러 존” 등 부모와 아이를 위한 크고 작은 배려들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전반적으로 아이가 뛰어놀기에 깔끔하고 안전해 보인다는 점, 그리고 무엇보다도 부모들의 휴식시간이 보장된다는 점^^ 등이 참 좋더군요.


매진행렬 키즈커버리가 인기 있는 이유 좀 더 이해되셨나요~ 정신 없이 신나게 뛰어 놀면서 그들만의 노는 방법이 있더라고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195 1196 1197 1198 1199 1200 1201 1202 1203 ···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