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빛의 미술관, 에버랜드에 문화를 더하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4기 기자단 최창환입니다! 


요즘 낮에는 불볕더위, 밤에는 열대야로 잠 설치 시는 분들 많으시죠 ?!


하지만 에버랜드는 낮과 밤 모두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는 사실! 아니 설마 아직 모르시는 분은 없으시겠죠?...





아.. 입구에서부터 아름다운 에버랜드의 밤! 


그 중에서도 오늘은 밤에 더욱 환상적인 에버랜드 빛의 미술관을 자세히 소개해드릴게요!





썸머 스플래쉬 축제 기간에만 특별히 운영되는 빛의 미술관으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다같이  GO! GO!  







우선, 전시가 이루어지는 장소는 에버랜드 장미원 內 빅토리아 가든과 미로 정원.  

일몰 후 부터 에버랜드 마감시간까지 '빛의 미술관'의 진가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장미원 안쪽으로 들어오시면 이번 빛의 미술관의 총 36개의 작품들을 탄생시킨
클로드 모네, 빈센트 반 고흐, 헤르만 헤세의 소개를 만나실 수 있어요. 



이번 전시는 모션 그래픽 영상을 활용한 컨버전스 아트인데요.  


장미원에 총 12개의 스크린과 EPSON의 고화질 빔 프로젝트가 36점의 명화를 살아 움직이는 듯 입체적으로 구현해낸, 문화와 IT가 접목된 야간 컨텐츠입니다! 





우선 빅토리아 가든으로 들어와 보시면 빈센트 반 고흐의 '론 강의 별이 빛나는 밤'이라는 작품이 에버랜드 장점인 식물과 함께 잘 어울려 배치돼 있네요! 







그 오른쪽으로 멋진 글귀와 함께 길이 26m의 초대형 캔버스가 등장합니다!


작품 주변에는 작품명도 함께 적혀 있으니 참고하시고 관람해 주세요. 빅토리아 가든 캔버스에서는 고흐와 모네의 작품을 낮에는 롤링 블라인드로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밤에는 모네의 대표 작품 '수련'을 컨버전스 아트로 감상하실 수 있는데요~


압도할만한 크기의 명작을 관람하시려는 분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더라고요~ ^^*




여기서 꿀 팁 첫 번째 ! 

장미원에서 문라이트 퍼레이드를 보시고, 빛의 미술관으로 이동하는 걸 추천합니다!

퍼레이드 진행 중 장미원 모든 조명이 소등이 되고, 퍼레이드 음악 소리가 굉장히 크기 때문에,집중하며 감상하기에는 다소 무리가 있습니다~ 

아름다운 문라이트 퍼레이드를 즐겁게 보시고 난 뒤, 관람 하시는 걸 추천합니다^^



빔 프로젝트에 비치는 그림자로 예쁜 사진 담아가는건 필.수.코.스 !




26m 끝에서부터 귀여운 오리가족들이 지나가네요~ ^^



자~ 
그럼 다음으로 가장 많은 작품이 전시되는 미로정원으로 입장해 볼까요!?



들어가기 전! 
친절하게 관람 동선의 노선이 그려져 있네요! 관람방향은 오른쪽부터 ! 





낮과 밤의 차이가 확실하게 구분되시죠? 


물론 낮에도 볼거리가 가득하지만 빛의 미술관은 역시 밤이 최고!






한 스크린에 2~3개의 아름다운 작품이 움직이기 때문에 눈을 뗄 수 없더라고요.


제가 작품의 생생한 모습 보여드리고자 움직이는 사진 준비했습니다

한번 감상해 보세요~




제가 본 작품 중에서 가장 아기자기하고 마음에 쏙 들었던 작품인데

작품 사이로 남, 여가 뛰어가는데 너무 귀엽게 뛰어가서 '심쿵'  


 



남녀노소 불문하고 많은 분들이 여유롭게 관람 하는 모습에 저도 덩달아 행복해 지더더라고요!


특히 가족단위의 손님들은 어른들도 아이들도 참 좋아하는 모습이게 바로 말로 표현하지 않다도 되는, 예술의 힘인 것 같았어요~ 


 



장미원에서 흘러나오는 클래식 음악도 작품을 보는데 큰 몫을 차지하더라고요


예쁜 조명과 멋진 미술작품 그리고 아름다운 선율의 클래식 음악까지 더 하니,

진짜 미술관보다 더 멋지고, 소중한 추억을 담아 가기에 빛의 미술관 만한 곳이 없겠죠!?




장미원 바닥분수 주변에 보시면 가판대가 있는데여기서 작품 설명을 해주는 오디오 가이드를 대여해주고 있습니다. (대여료 5,000 + 보증금 5,000)




빅토리아 가든 옆으로는 음료와 맥주 등을 판매하는 곳도 있습니다~


가운데 나무 주변으로 밤에 조명이 너무 예쁘고 조용해서 음료 한 잔 하기에 딱 좋은 장소니까

잊지 마세요~!  




그리고 장미원 하면 빼놓을 수 없는 야간 포토스팟 !


장미원 그 단어 자체의 로맨틱한 분위기로 인해 커플들만 있을 거라는 건 큰 오산입니다

막상 장미원을 둘러보면 친구와 가족들이 커플들 보다 더 많다는 사실^^ 



에버랜드에서 아주 유명한 포토 스팟인데요


줄을 서서 사진 찍을 정도로 아주 화려한 위용을 뽐내고 있는 장미성!

특히 장미성에서 펼쳐지는 '뮤직 라이팅 쇼'는 '문라이트 퍼레이드' 만큼 화려하다고요!


(공연 시간 - 19:40 20:10 20:50 21:30)



여기서 꿀 팁 두 번째 !


문라이트 퍼레이드가 장미원을 지나간 후 오시면 사람이 아무도 없을때 사진을 찍으실 수 있다는 사실! 



12,000송이의 LED 장미 또한 장미원 포토스팟의 하이라이트입니다.

  

다양한 색의 패턴으로 바뀌는 화려한 장미 사이에서 찍은 사진은~ 히트 다 히트!!

 




너무 예쁘고 다양한 포토스팟이 많아서 설명하다 지치는 중...ㅠㅎㅎ


마지막으로 아쿠아 타워트리


40주년 기념으로 매 시즌 화려한 옷으로 갈아입는 타워 트리입니다

 

이번 썸머 스플래쉬 시즌을 맞아, 시원한 블루 계열의 꽃으로 꾸며졌고,

옆에서 떨어지는 시원한 벽천 분수는 열대야까지 싹! 달아나게 해줄 것만 같네요!




그리고 7 22일부터 8 14일까지 에버랜드 영업시간은 11시까지! 야간 개장 시간을 연장했습니다.  


더위를 날려줄 에버랜드의 다양한 어트랙션을 더 오래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는 사실

이래도 덥다고 집에만 계실 건가요?  


시원함으로 무장한 에버랜드로 지금 바로 GO! GO!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032 1033 1034 1035 1036 1037 1038 1039 1040 ···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