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희귀·난치 질환 어린이에게 '희망 의료비' 전달

 

삼성에버랜드는 연말을 앞둔 12월 17일, 서울 연희동 한국 희귀·난치성 질환 연합회 대강당에서

의료비 전달식을 갖고, 환아 30명에게 1인당 500만원씩 총 1억 5천만원의 의료비를 전달했습니다.

 

삼성에버랜드는 희귀·난치성 질환에 대한 국내 인식이 부족했던 지난 2004년부터 국내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어린이들의 의료비를 지원사업을 시작했는데요. 이를 통해 올해까지 9년간 희귀난치성 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 230명에게 총 11억 5천만원의 의료비를 지원했으며, 오랜 투병 생활로 지친 어린이들과 가족들

6,000여명을 에버랜드로 초청해 나들이 기회도 제공해 오고 있습니다.

 

올해 선정된 의료비 대상자는 김준호 군(10세, 크론병), 손정희 양(1세, 담도폐쇄증) 등 30명이며,

전달된 의료비는 환아의 치료비로 유용하게 사용될 예정입니다.

 

이 어린이들이 앓고 있는 희귀·난치성 질환은 국내 환자가 2만명 미만으로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의료비로 인한 경제적 부담까지 겹쳐 이중고를 겪고 있는 상황인데요. 이 날 의료비 전달식에는

사단법인 한국희귀난치성 질환 연합회 신현민 회장을 비롯해 의료비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어린이들과

가족 등 10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한편 삼성에버랜드는 의료비 지원을 통한 경제적 도움 뿐만 아니라

희귀·난치성질환 어린이들에 대한 사회적 관심 유도를 위해 지난 2007년에는 20명으로 구성된

'희망의 소리 합창단'을 창단하고, 환아들의 자신감 형성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삼성에버랜드는 희귀·난치성질환 어린이와 가족들이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갈 수 있도록

의료비 지원을 비롯한 후원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입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665 1666 1667 1668 1669 1670 1671 1672 1673 ···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