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캐리비안 베이에서 꼭 타야하는 워터 슬라이드


캐리비안 베이의 시계는

비가 와도 멈추지 않는다.



올 해만해도 두 번째 캐리비안 베이를 방문해본 저는

제일 먼저 이 생각이 들었습니다.



비가 와서 어쩌지? 하는 생각은

지금부터 딱!! 붙들어 메고

신나게 놀아주시면 됩니다.


겨우내 빛을 못 보던 구명조끼까지

만반의 준비를 갖춘 후

캐리비안 베이에 방문!

단! 생활 속 거리두기는 필수예요 :)


가장 핫한 워터슬라이드를

더 신나게 놀 수 있었다니!

진작에 알았더라면..하는 아쉬움이 남았지만

진짜 뼛속까지 열심히 놀다 온 후기를 남겨볼까 합니다.


상당한 체력 소모로 지쳐서

집에 오자마자 기절한 건 안 비밀!


이 글을 읽고 계신 여러분은

캐리비안 베이 하면 뭐가 제일 먼저 생각나시나요?

파도 풀? 맛있는 간식?

눈이 즐거운 풍경들?


저는 캐리비안 베이에 가면

꼭 타봐야 하는 워터슬라이드라고

대답해봅니다.


시간이 걸려도 꼭 타야 해! 하는 슬라이드를

경험담 토대로 소개해 드릴 예정이오니

지금부터 눈여겨 봐주시길 바랍니다.



캐리비안 베이에서 꼭 타야하는 워터슬라이드



1. 아쿠아루프


저희 커플이 뽑은 최고의 슬라이드는

아쿠아루프입니다.




3,2,1 카운트다운 소리를

직접 경험해보지 않으면

공감할 수 없는 스릴!


캡슐 안에 들어가 발밑의 땅이 꺼지는 순간을

즐길 줄 아는 사람이라면

엄지 척!



1인 탑승하는 아쿠아루프.

같이 탑승하면 서로의 모습을

찍어줄 수가 없기에,


탑승 전에 저는 짝꿍에게 무심코

먼저 올라가서 타고 내려오면

영상을 찍어주겠다고 했는데요.



지금까지 먼저 혼자 타게 한걸

두고두고 혼나는 중이에요. ㅎㅎ


짝꿍과 저는 못 타는

무서운 놀이기구가 없을 정도로

겁이 없는 커플이지만

이번만큼은 쫄보가 되던 체험이었습니다.





착용한 액세서리와 개인 물품은

아래에서 보관 후

캐스터 안내에 따라 주의사항 숙지한 뒤

탑승대에 올라갔는데요.

카운트다운 소리가 세상 무섭더라고요.



물이 코로 들어가는지 입으로 들어가는지도,

가슴에 손을 X자로 모은 채 정신없이 도착지점까지

도달하게 되었답니다.


미끄러우니까 옆으로 나오라는 안내에도

정신이 없는지 성큼성큼 걸어 나오는 짝꿍.

ㅋㅋㅋ


전 그것도 모르고 한 번 더

같이 타보자고 제안했지 뭐예요.



2. 메가스톰


지상 37미터 높이를 자랑하는

메가급 슬라이드.


홈페이지 내에서도 별 3개급을 자랑하는

스릴 넘치는 초대형 복합 워터 슬라이드인

메가스톰입니다.

(별3개 만점)



원형 튜브에 앉아 출발하면

약 355미터 길이의 슬라이드를

상하좌우로 회전하며 무려 3번의 급하강과

급상승을 경험할 수 있게 되는데요.



캐리비안 베이가 오픈하고

탈의하자마자 메가스톰으로 달려갔는데

역시 인기 어트랙션이더라고요.



스릴 만점인 만큼 위험도도 높기에

임산부, 노약자, 디스크 환자 등은

이용이 볼가 했는데요.


저희 커플도 긴 시간을 기다린 끝에

탑승해 보았는데 스릴 만점이었답니다.



3. 타워 부메랑고


타워 부메랑고는 식은 죽 먹기지!

라고 생각했다면

큰일납니다 ㅋㅋ



타워 부메랑고가 11시부터 운행을 시작했는데

저희 커플은 운 좋게 1번으로 줄을 서게 되었어요.


예전에는 타워부메랑고 한번 타려면

길고 긴 계단을 한참을 대기해야 탑승할 수 있었는데

오픈 시간에 맞춰 가니 이런 혜택이!



다만 그 길고 길었던 계단을

쉬지않고 올라야 된답니다.



타워부메랑고는 현재는

3명씩 탑승이라 일행끼리 함께하지

못할 수도 있었는데요.


저희 커플과 같이 탑승했던

한 가장의 아버님께서는

스릴 넘치는 슬라이더 탑승에

소리 한 번 지르지 못하시고 내리셨어요 ㅎㅎ


높은 경사면로를 한번 올라갔다가

다시 내려오는 코스라

부메랑고란 이름이 붙여졌는데요.

스릴 넘치는 현장을 영상으로 대신해봅니다.





4. 와일드 블러스터


길고 긴 파이프를 따라 튜브를 타고 내려오는

초 스피드 슬라이드!




사실 이 WILD BLASTER

앞서 소개한 아쿠아루프를 탑승한 후

놀란 가슴을 잠시 진정시킬

마음의 정화가 필요할 때 탑승해보길 추천 드립니다.



2명이서 튜브의 앞뒤로 탑승 후

레일을 따라 올라가게 되는데요.


레일을 따라 올라갈 때 몸이 저절로 편안해지는

기분이 들더라고요.



2번에 거쳐 하강하는 튜브 라이드.

각기 다른 매력의 여섯 가지 코스가

위치해 있다고 하니 오롯이 즐겨보는 것도

하나의 즐거움이 될 수 있겠죠?





5. 퀵 라이드


실외에 튜브 라이드가 있다면

실내에는 퀵 라이드가 있죠!

잠시 충전 겸 아쿠아틱 센터로 들어가

파이프를 통해 실내외를 넘나드는 슬라이드 또한

스릴 넘치는 경험을 하게 되는데요.



2인용과 1인용이 있지만

현재는 2인용만 운영하고 있었습니다.



캐리비안 베이의 인기 만점 워터슬라이드를

소개해 드렸는데요.


어디서나 철저하게 발열체크를 하고,

모바일 문진도 진행하고

다들 마스크도 열심히 착용해주어서

더욱 마음 편히 즐기는 캐리비안 베이였습니다.


정말 타보지 않았다면 후회했을 법한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슬라이드 탑승 시에는 주의해야 할 점이

무조건 안전 그리고

생활 속 거리두기라는 사실 알고 계시죠?!


안전한 물놀이와 함께

즐거운 여름휴가 보내보아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5 6 7 8 9 10 11 12 13 ··· 16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