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에버랜드에서 에버 메리 크리스마스를 보내는 방법 Step 3.

연말을 맞이하는 우리들의 자세는

다른 듯 꼭! 닮아있는 모습이더군요.


좀 더 의미있는 일과 좀 더 기억에 남는 일로

그렇게 조금만.. 붙잡아 두고 싶은 마음입니다.


아쉬움을 뒤로 하기에 여행만한 것이 있나요?

크리스마스 감성으로 떠나는 에버랜드 여행!


에버랜드에서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를

보내는 방법 Step 3를 소개해드릴게요.



크리스마스가 찾아온 에버랜드는 윈터 위시!

우리들의 바람을 담뿍 담고 있는 듯 합니다.


지난 일년 동안 기다려온 날을

에버~ 메리~ 크리스마스로!


마법처럼 바뀌줄 것만 같은

설렘이 느껴지는 입구입니다.



에버랜드는 스마트 입장에 이어

스마트 줄서기를 하고 있는데요.


스마트 줄서기란?

에버랜드 어플에서 이용하는 서비스입니다.


직접 줄을 서는 일 없이~ 스마트하게 어플로

줄 서기를 한다는 사실! 이용에 참고하세요~



적용 어트랙션은?

T 익스프레스, 아마존 익스프레스,

썬더폴스, 로스트밸리, 사파리월드


“스마트 줄서기 시작”을 클릭해

신청하고 난 뒤, 예약된 시간에 가서

기다림 없이 스마트하게 이용하세요!



크리스마스를 맞아 모습을 바꾼
매직 트리는~ 골드 트리입니다.

이렇게 예쁜 매직 트리 아래에서
뭔가 바쁜 아이와 아빠를 보고는… 으응??
도대체 뭘하고 있는 건지, 궁금했는데요.



부모는 아이의 거울이라고 하죠..

아빠가 하는 장난을 보고 난 뒤 그대로~

따라하기 시작한 신이 난 딸램입니다.


거울 놀이(?)가

너무 재미있대요 하하하.


그럼 이제, 크리스마스를 즐기는

방법 세 가지를 소개해드릴게요.


Step By Step!

함께 밟아보실까요?



Step 1. 다양한 크리스마스 공연을 만나요!


방과 후 에버랜드!

학교가 끝나고 난 뒤 에버랜드에 갔더니

마침 퍼레이드하는 시간, 오후 2시입니다.


<Jingle BaMM!!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기간 : 2020. 12. 1 ~ 2021. 1. 3.

장소 : 퍼레이드 길, 카니발 광장



스카이 크루즈가 내리는 곳이자

중식당 “차이나문” 앞이야말로

바로~~~ 퍼레이드 명당이죠.


퍼레이드는 이곳에서 잠시 멈추어

한바탕 멋진 공연을 펼칩니다.




공기마저 상쾌한 겨울 하늘 아래

레니와 라라! 산타와 엘프 친구들!


이렇게 많은 산타 할아버지들을

한자리에서는 보는 건 난생 처음인 아이!

깜짝 놀라 눈이 휘둥그레해진 모습은

공연만큼 재밌었답니다 하하하.




공연은 드넓은 카니발 광장에서

앵콜! 앵콜! 한 번 더 볼 수 있어요.


아쉬워 하는 아이의 손을 잡고

카니발 광장으로 향했습니다.



또한 카니발 광장에서는 퍼레이드 외에도

흥겨운 크리스마스 공연이 또! 있다는 사실!!


산타마을 친구들의 크리스마스 보내기 대소동을

보고 난 뒤에는 기념 사진 촬영도 할 수 있답니다.


<Very Merry 산타빌리지>

기간 : 2020. 12. 1 ~ 2021. 1. 3.

장소 : 카니발 광장



원 모어~ 투 모어~ 이번 소식은

아이들에게 정말 기쁜 소식일 텐데요.

X-MAX 한정 공연이 또! 더! 있어요.


레니의 대모험 크리스마스 싱어롱쇼는

“드래곤 성을 찾아서” 공연이 끝나고 난 뒤

이솝빌리지의 크리스마스 얘기가 이어집니다.



매일 오후 5시에 공연이 있으니까

아이와 함께라면 캐롤까지 즐겨보세요!


<레니의 대모험 – 드래곤 성을 찾아서>

크리스마스 싱어롱 쇼 17:00 1회 공연




흔들리는 겨울 바람 속에서~

맛있는 냄새가~ 느껴진다면?

그때가 바로~~~ 간식 타임!!!


사실 놀이공원을 즐기는 맛이란

길거리 간식 맛이 아닐까 해요.



따뜻하게~ 편안하게~ 간식 타임을

즐길 수 있는 피크닉 장소는 회전목마를 지나

“로즈 기프트샵 뒷편”에 마련되어 있습니다.




셀프 위생 코너부터 따끈한 난로까지!!

점심 시간이 조금 지나서 갔더니

우리끼리 아늑한 식당이 되었어요.


도시락을 준비해가는 분들이라면

피크닉 에어리어를 기억해주세요.



세상에~ 치킨이 맛이 없을 수가 있나요~

에버랜드에는 BHC 치킨도 있다는 사실!

위치는 가든테라스 맞은편입니다.


주문하고 10분 정도 기다리면~ 우와 앗!

뜨거운 치킨을 맛 볼 수 있답니다.

치즈까지 뿌려져있어 든든하지요.



피크닉존에서 타워 트리까지는 단 1분 거리!

 

사계절 내내 볼 수 있는 타워 트리를

이 겨울에 만나니까~ 제 옷을 입은 듯

제 모습을 찾은 듯이 멋진 모습입니다.



안으로도~ 들어가 보세요~~


안과 밖! 겉과 속! 분위기가 달라서

구경하는 재미도 남~다르더군요.

찍어두면 더 예쁜 포토존이랍니다.



Step 2. 홀랜드 빌리지와 매직 가든을 즐겨요!


겨울을 맞아 <홀랜드 빌리지>의 문이

활짝! 열렸습니다.  짝짝짝 짝짝!!


유럽, 북미, 아시아의 대표 음식이 있는

다양한 먹거리와 드래프트 비어가 있고~

크리스마스 감성의 플리마켓과 버스킹 등

이계절에만 볼 수 있는 행운을 만나보세요.




<크리스마스 마켓>

기간 : 2020. 12. 1 ~ 2021. 12. 27.

장소 : 홀랜드 빌리지

시간 : 12:30 ~ 19:30


<크리스마스 버스킹>

기간 :  2020. 12. 1 ~ 2021. 12. 27.

장소 : 홀랜드 빌리지 스테이지

시간 : 15:30 / 18:10


상황에 따라 조정되거나 미운영될 수 있으니

에버랜드 어플에서 일정을 확인하세요.



홀랜드 빌리지는 매직 가든과 그대로 이어집니다.

겨울은 춥긴 하지만  먼지 하나 없이 깨끗하고

자신있게 맑은 하늘이~ 참 예쁜 계절이에요.


그러니 딸 바보 아빠가 바쁠 수밖에 없지요~~



매직 가든은 황금빛과 알록달록 팝 컬러가

한데 어우러져서 크레파스 속 세상 같아요.


“오늘이 바로 크리스마스다!”하고

우리 가족의 미리 크리스마스를

부지런히 추억으로 담았습니다.



문득,

아까 Jingle Baam!! 퍼레이드에서

나온 노래의 가사가 생각났어요.


“매년 오는 크리스마스지만

한 번 뿐인 오늘~

각자 가장 신나는 방식으로

각자 가장 행복한 방식으로

오늘의 크리스마스를 즐겨요”



매직 가든에 들어섰을 때부터

배경 음악처럼 귓가에 맴돌더군요.


오늘이 바로 그 날! 한 번 뿐인 오늘을

우리 가족의 에버 크리스마스로!!

소원이 이루어진 셈입니다 하하.



엄마랑 찰칵! 아빠랑 찰칵! 했으니까

드디어 단체 사진을 찍을 차례지요.


매직가든 가운데에 있는 팰리스 가든으로!!

거울 셀카가 동화 속으로 데려가는 듯 해요.



그러고 보니 이곳은 크리스마스 마을 같아요.

트리에~ 선물꾸러미에~ 메리한 이 기분이

똑똑! 크리스마스 감성을 깨우니 말이에요.




연말이라면 역시 이벤트의 계절이죠~

인증샷 이벤트에 참여할 시간입니다.


에버랜드 어디에서든 두 손 모아 크리스마스

소원을 빌며 “크리스마스 인생샷”을 촬영하고

필수 해시태그와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하면 끝!


<크리스마스 인증샷 이벤트>

기간  : 2020. 12. 1 ~ 12. 27

#에버랜드

#크리스마스

#2020소원을말해봐



Step 3. 어트랙션을 코스처럼 이용하세요!


아까 간식 먹던 피크닉 존~으로 돌아와

다시다시! 로얄쥬빌리캐로셀 앞으로!!


오늘의 마지막 코스는

<매직랜드 어트랙션>입니다.



잠깐! 어트랙션 코스로 출발하기에 앞서

먼저! 방한 준비를 단단히~ 꼼꼼히 해야~

몸도 마음도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요.


비닐막, 방한용 텐트, 난로를 적절하게 이용하고

놀이공원의 꽃인 헤어밴드는 겨울용도 있으니까

방한과 패션을 한 번에 챙기는 것도 좋습니다.





“로얄 쥬빌리 캐로셀”은 첫 코스로 손색이 없죠!

아래쪽에 있는 목마는 앞뒤로 움직일 수 있어

말을 타는 듯한 기분을, 잠시 잠깐 느낄 수 있어요.


공중에서 빙빙 돌아가는 “스카이 댄싱”과

스릴 넘치는 “매직 스윙”까지 연달아 즐기고~





신나는 레이싱은 “범퍼카”를 타고!

“피터팬”의 모험은 해적선을 타고!


아이가 잠깐만~ 쉬겠다고 하더니

옆에 있는 “매직 쿠키 하우스”로 가네요.


맙소사! 쉬는 게 놀이터에서 노는 거라니~!!

역시 아이들은 노는 게 제일 좋은가 봅니다.




본래 코스대로라면 다음은 “썬더폴스”인데요.

에버랜드 근처에 사는 야생 공작이

이솝 빌리지에 놀러온 모양이네요.


물 아래로 시원하게 떨어지는 배, 썬더폴스는

동계 휴장을 맞았습니다.  오늘은 이곳을 지나~

뮤직 가든을 지나 이솝빌리지로 뿅! 이동했어요.



예쁜 연꽃을 타고 빙글빙글~ 도는

“릴리댄스”는 아이만큼 남편도 좋아해요.

한껏! 힘껏! 신이 난 남편의 얼굴을 보니까

꿈과 모험의 나라에 있단 실감이 났어요 하하.



아이들도 탈 수 있는 롤러코스터라서 온가족이

즐기는 가족형 놀이기구 “레이싱 코스터”가

매직 랜드의 끝! 마지막 코스입니다.

 

매직 랜드에서 정문으로 가는 길에 있는

어트랙션을 대부분 즐긴 셈인데요.


어트랙션을 좀 더 즐기고 싶다면?

관람차를 향해 이동하면 된답니다.




우리는~ 오늘은~ 여기까지!!


정문이라고 적힌 표지판을 따라

걷는 이 길에~ 밤이 내려오네요.



에버랜드의 낮과 밤의 모습은

다른 예쁨을 가지고 있는데요.


가장 아름답다고 느껴지는 시간은

바로 이 시간! 낮과 밤이 모두 느껴지는

해질녁~ 일몰이 아닐까 합니다.



오늘도 역시 집에 가기 아쉬워 하는

아이를 달래기 위한... 최후의 수단!!


“진짜~ 마지막으로 바이킹 탈까?”하고

콜럼버스 대탐험까지 오고야 말았네요.


에버랜드의 야경을 하늘에서 만나는 재미까지

놓치지 않고 백프로! 일백배! 즐긴 셈입니다.



“하늘매화길” 다음으로 가장 높은 곳에서

에버랜드를 내려다 볼 수 있는 이곳은

나도 모르게 핸드폰을 찾게 되는

일몰 맛집! 하늘 맛집! 이기도 해요.


크리스마스 감성을 느끼기에도

더없이 따뜻한 장소였고요~



Step 1. 다양한 크리스마스 공연을 만나요!

Step 2. 홀랜드 빌리지와 매직 가든을 즐겨요!

Step 3. 어트랙션을 코스처럼 이용하세요!


에버 크리스마스를 충분히 즐기셨나요?

따뜻함과 즐거움이 있는 에버랜드에서

가족의 소원을~ 두 손 모아 비는 동안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를 만났습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