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아기판다 다이어리

[아기판다 다이어리] 28화. 하고 싶은 건 하고 보는 장꾸 푸바오의 일상

안녕하세요~
판다아빠이자 판다할배인 강철원입니다.

 

어느새 몸무게 32kg를 훌쩍 넘어버린 푸바오의 일상 궁금하시죠?

 

이제 엄마인 아이바오도 할아버지인 저도 들어서 이동하기에 쉽지 않을 정도로 커버렸습니다.

 

손님들이 오셔서 너무 커버린 푸바오를 그냥 지나치고 아기 판다는 어디있는지 묻는 해프닝도 종종 발생할 정도네요ㅎㅎㅎ

 

몸이 커진 만큼 독립심도 강해지고 호기심도 많아져서 덩달아 저도 잔소리가 늘고 있답니다(휴)

 

지금 푸바오는 사람의 나이로 치면 약 4~5세의 어린이 정도인데요.

 

그 나이대의 아이들이 얼마나 사고뭉치인지... 말 안해도 감이 오시죠 여러분?ㅎㅎ

 

제가 심어 놓은 유채를 모두 부러뜨리고 물어뜯는 것은 물론이구요.

 

남천이라는 관목은 아예 레슬링 상대로 생각하는지 붙잡고 늘어지고 싸우듯이 가지고 노는 경우가 많아요.

 

아무래도 자기의 체급과 비교했을 때 만만하다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이 때문에 엄마와 장난치고 노는 모습도 점점 과격해지고 있어서 가끔 놀라시는 분들도 있는데요.

 

이런 과정을 겪으면서 야생에서 혼자 살아가는 방법을 잘 터득하고 있으니 너무 놀라지 않으셔도 된답니다.

 

나무를 오르는 것도 아주 능숙해져서 이렇게 장난을 치다가도 위협을 느끼거나 놀라면 나무 위로 재빠르게 올라가는 행동이 종종 보이는데요.

 

이런 행동들이 야생에서 엄마 판다에게 잘 훈련 받은 판다들에게서 나오는 모습입니다.

 

우리 푸바오도 엄마 아이바오에게 교육을 잘 받고 있다는 뜻인거죠!

 

그러니 너무 걱정 마셔요~! 

 

요즘 장난치는 것에 맛들린 푸바오는 한참 쿨쿨 자다가도 저녁에 방으로 들어갈 시간이 되면 더 놀고 싶어서 나무 위에서 잘 내려오지 않고 있어요.

 

엄마가 들어가도 내려오지 않고 계속해서 장난치고 놀려고 하네요.

 

그러다 겨우겨우 방으로 들어가면 또 달라진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바로 혼자 자는 날이 늘었다는 건데요.

 

원래는 항상 엄마와 같이 잠을 잤는데 최근에는 2~3일에 한 번 꼴로 엄마가 없는 방으로 이동해 혼자 자곤 합니다.

 

언젠가 찾아올 독립을 위한 준비를 하나 둘 하는 거겠지요.

 

혼자 잠드는 모습을 볼 때면 기특하기도 하고 뭉클하기도 하고 참 묘한 기분이 든답니다. 

 

우리 푸바오가 너무 커버리기 전에 어린 시절의 즐거운 기억들을 많이 간직했으면 해서, 다양하게 놀아주려고도 하고 맛있는 대나무, 죽순도 선물해주곤 하는데요.

 

요즘 대나무와 죽순에 점점 더 관심을 많이 보이고 있어 뿌듯합니다.

 

엄마가 먹는 설죽의 줄기를 씹어보기도 하고, 죽순도 껍질을 까고 속살을 씹어보고 있어요.

 

곧 푸바오도 엄마, 아빠처럼 맛있게 잘 먹어줄 날이 올 것 같죠?

 

아 여러분, 우리 푸바오와 아이바오, 러바오 가족의 응가에 대해 궁금하신 분들이 꽤 있으신 것 같더라구요ㅎㅎㅎ

 

여러분을 위해 Q&A 영상을 준비했으니 궁금했던 부분들 많이 해소하시길 바랄게요!

 

푸바오가 배변할 때 아빠처럼 깔끔떠는 성격이 될지 엄마처럼 자유분방한 성격이 될지 저도 궁금하네요:)

 

그럼 다음 다이어리에서 만나요~!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사랑해푸 2021.05.25 13:45 ADDR 수정/삭제 답글

    2-3일에 한번은 혼자잔다니ㅠㅠ 상상만으로도 귀여워요 ㅠㅠ 나중에 꼭 영상으로 보여주세요😍 아기판다 어딨냐고 묻는거 ㅋㅋㅋ 울애기 진짜 많이 컸나봐요 ㅋㅋ

  • 젤리같은 푸바오 2021.05.25 14:20 ADDR 수정/삭제 답글

    아유 요 예쁜 것!!!!

  • 김둥실맘 2021.05.25 14:55 ADDR 수정/삭제 답글

    방에 들어가서 아이바오와 푸바오의 근황 모습도 궁금 합니다 ^^

  • 푸바오러버 2021.05.25 15:29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조금만 천천히 자라줬으면 좋겠지만ㅜㅜ 자라고 있는 모습이 너무너무 대견하고 귀여워요ㅠㅠ 사육사님을 포함해서 많은 분들이 물론 아쉬워하고 저도 물론 아쉬워해도 행복하게 하루하루 커가는 푸바오를 생각하면 기분이 좋아져요❤️ 푸바오 가족 모두 잘 챙겨주셔서 너무너무 감사 드려요 사육사님들🖤🐼🤍

  • 수아루 2021.05.25 16:05 ADDR 수정/삭제 답글

    ㅠㅠㅠㅠ 내실에서 항상 엄마랑 같은방에서 잤군요.ㅠ 근데 홀로 다른방가서 잔다니.ㅠㅠ 으악.ㅠㅠ 왈칵 눈물이ㅠㅠㅠ
    맞아요. 아이바오가 얼마나 푸바오 잘돼라고 교육을 잘시키는데요~~ 오냐오냐하는것보다 훨씬 어려운 교육을 우리 아이바오가 하고 있는건데.. 아이바오거친모습으로만 비춰질때면 참 속상해요... ㅠㅠ 이렇게 올바른 정보를 주셔서 넘넘 감사하구요~~ 뭉클한 마음 ㅠ 제가 느끼는것보다 훨씬 크겠지만. 사육사님이 잘 보살펴주셔서 제대로 크는 단계를 밟고 있는거라고 뿌듯해하셔도 좋은것 같습니다~!! 항상 감사해요~~ 아가판다를 우리나라에서도 볼수있게 해주셔서~!! 언제나 감사합니다.. 아이키우는일이 엄청 힘든일인데. 사육사님 푸바오 태어나서랑 지금이랑 흰머리..앗.>.< 늘은거 보면 제가 참 가슴이 아파요.. 그정도로 애정을 갖고 힘들지만 보람을 갖고 사랑으로 돌보시는거겠죠~~ 항상 감사드려요~~~

  • 푸사랑 2021.05.25 16:38 ADDR 수정/삭제 답글

    독립을 준비한다니 벌써 슬프네요~엄마한테혼나도 아이바오랑함께있을때 가장행복해보이던데😥😥벌써 이렇게 컷군요~푸바오는 오른손잡이일지왼손잡이일지궁금해요~영상보면 양손다쓰는거같기도하구요~요즘은 할부지시점만 기다립니다~내실생활도 너무 궁금해요~항상 노고에 감사합니다 🤗🤗

  • 플로케 2021.05.25 20:18 ADDR 수정/삭제 답글

    나무위에 푸바오 한폭에 그림이에요 👍

  • 플로이 2021.05.25 22:09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우래기 벌쪄 이러케 커버리다닢ㅍ

  • 아이러푸 2021.05.25 23:11 ADDR 수정/삭제 답글

    신기하네요...엄마가 어부바나무에서 자는 날이 늘어나며 푸바오도 자기가 커간다는걸 아는걸까요? 말은 하지 않아도 동물들간에도 어떠한 소통의 방법이 있는지 참 신기하고 오묘합니다. 요즘 엄마와 꽁냥꽁냥이 더욱 다이나믹해지고 뚠뚠해지며 힘도 날로 세지고 장난끼와 애교도 무럭무럭 자라나는 이쁜 푸바오보면 저절로 사랑이 무엇인지 알게되는것만 같아요^^ 정말 고마운 보물입니다...
    때로는 밤도 세워가시며 누구보다도 판다가족들을 생각해주시며 지켜주시는 사육사님들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푸바오가 무거워질수록 힘도 세지니 꼭 건강 잘 챙기셨음 좋겠습니다
    하루하루가 푸바오와 함께 하는 최고의 시간이라고 생각하니 참 소중하고 감사하게 된답니다^^
    우리 모녀 내실에서의 생활도 궁금하고 우리 러바오아빠의 소식도 자주 듣고 싶어요~~~
    늘 혼자이면서도 어찌나 낙천적으로 잘 지내는지 영상으로나마 함께 해주고 싶답니다 ㅎㅎ 러바오의 친화적이고 사랑스러운 모습도 자주 보여주세용~ 판다월드 늘 감사합니다!!

  • 푸바오츄 2021.05.26 09:45 ADDR 수정/삭제 답글

    벌써부터 독립생활을 시작하다니 너무 아쉽고 슬프면서도 기특하네요ㅠㅠ시간이 빨리 지나는것같기도하고....나중에 아이바오와 따로 생활하게되는 날도 오겠죠 ㅠㅠ??푸바오생일때쯤 한번더 보러가야겠어요 ㅠㅠㅠ장꾸푸바오 너덕분에 매일 행복한하루 보내고있써 ㅎㅎ 잘지내구 7월에보자~!

  • 푸공주님 2021.05.27 19:31 ADDR 수정/삭제 답글

    아기판다 다이어리 기다리고 있었어요! 너무 재밌어요! 자주 올려주세오

  • 에버랜드 2021.05.27 20:35 ADDR 수정/삭제 답글

    내셔널지오그래픽에서 엄마판다가 자식판다를 떠나 보낼 때(독립) 엄마 판다의 슬픈 눈을 잊을 수가 없어요. 서로 입맞춤하면서 말이죠... 언젠가 아이바오와 푸바오도 그럴 날이 오겠죠. 푸바오를 볼 때마다 그런 생각이 나네요.

  • 정소희 2021.05.29 23:02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육아일기 기다렸어요~^^ 얼마전 네셔널지오그라피 유튜브로 아기판다의 독립으로 엄마판다와 아기판다의 이별 영상을 보면서, 아이바오와 푸바오가 떠올랐어요. 아이바오가 초보엄마임에도 꼭 필요한 케어들을 푸바오에게 해주고 있어 기특하면서도 뭉클했어요. 바오식구들&에버랜드 관계자님 글구 푸덕이분들 모두 화이팅입니다♥️🐼

  • 러바오 사랑 2021.05.30 09:28 ADDR 수정/삭제 답글

    러바오 소식도 들려주세요ㅠㅠ 러바오가 귀를 긁던데 피부병 아니에요?ㅠㅠ

  • 푸바오 2021.05.30 09:30 ADDR 수정/삭제 답글

    우리 푸뚠뚜니가 요로케 크다니ㅠ 푸뚠뚜니는 얼만큼 먹는거지?

  • 푸이모 2021.05.31 19:13 ADDR 수정/삭제 답글

    저희도 커가는게 아쉬운데 사육사님은 어떨지....
    유튜브 인기가족이라 써주신 내용들을 얼추 직접 보고 있어 넘 좋아요.
    이달 드뎌 직접 방문했는데, 조용히 관람하라는 싸인이 있어도 너무 시끄럽더라고요.
    불쌍해요 바오 가족들이...ㅜㅜ
    스트레스 안될까요?
    밥 먹는 아이바오랑 눈이 마주쳤는데 갑자기 미안하더라고요. 누가 나 밥먹는데 쳐다보면 짜증날텐데, 아이바오도 느낌이 있을텐데...
    부디 스트레스 안받길

  • 푸공주사랑해 2021.06.02 01:19 ADDR 수정/삭제 답글

    흑흑 푸바오가 커가는 모습을 보니 기특하면서도 한편으론 조금만 천천히 컸으면 하는 생각도 드네요.

  • 바오가족쵝오 2021.06.06 21:29 ADDR 수정/삭제 답글

    아이바오가 육아고수가 되어서 푸바오도 엄마눈치를 많이 보는것같더라구요 항상 바오가족들을 위해 애써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아부지께서 러바오를 제일 예뻐한다고 하셨는데 러바오 눈이 불편해 보이더라구요 저도 속상한데 사육사님들은 더 속상하시겠죠 ㅠ 러바오 얼른 낫기를 기도해봅니다🙏🙏

  • 조수빈 2021.06.12 22:59 ADDR 수정/삭제 답글

    울애기 유채랑 남천 다 뿌셔버렸🤣🤣🤣그치만 너무 귀여운 악동이라 귀여움으로 모든게 용서되는 예쁜아이에요❤️💕❤️💕사랑해 아가😍💕💕😍하부지랑 엄마아빠랑 송삼촌이랑 하루하루 건강히지내 사랑해

  • 뚠뚠푸바오 2021.06.16 00:32 ADDR 수정/삭제 답글

    엄마젖먹는걸보면 아직 애기인데 ,다른방에서 잔다니 신기하기도하고 , 아쉽기도하고 그러네요. 건강하게 커다오 푸바옹

1 2 3 4 5 6 7 8 9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