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생생체험기

맛있는 음식과 낭만적인 불꽃놀이로 사랑에 빠져보세요♥

썸~타는 그 곳, 에버랜드 NEW 핫플레이스! '테라스 다이닝'!!


어딘가 어색함이 묻어나는 이제 막 시작한 듯한 연인이 우리 가족에게 사진을 부탁하네요. 즐거운 마음으로 사진을 찍어주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이 둘 사이의 로맨틱 무드가 넘쳐 흘러 저에게도 느껴집니다.^^ 


어색한 사이도 금새 썸남, 썸녀가 될 수 있는 에버랜드의 핫플레이스, 지금 외로운 분이라면 꼭 주목하세요! 연인을 사로잡을 꽃과 음악, 불꽃놀이까지 에버랜드 테라스 다이닝에서 모두 제공해 드립니다.



아마존 익스프레스도 타고, 퍼레이드도 보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지만, 잊지 말아야 할 것이 하나 있었습니다. 바로 에버랜드 테라스 다이닝 예약을 서둘러야 한다는 것! 에버랜드의 테라스 다이닝은 에버랜드의 대표 야간 공연들을 가장 잘 볼 수 있는 자리에서 편안히 즐길 수 있는 식사 예약 서비스입니다.


테라스 다이닝을 즐길 수 있는 곳은 에버랜드에서도 모두 2곳으로, 피자&파스트 전문 레스토랑 <쿠치나 마리오>가 스페셜 나이트 테라스 서비스로 11시 30분부터 선착순 현장 예약을 받고 있고, 최근에 생맥주와 치킨류를 전문으로 하는 <버거카페 가든>이 시크릿 비어 테라스라는 테마로 금/토/일 주말에 한정해 오후 2시부터 선착순 현장 예약을 받고 있습니다.


> 실속형 맥주 타임! 흥겹고 즐거운 <버거카페 가든>!!



먼저 드림 오브 라시언이 펼쳐지는 유러피언 어드벤처 그랜드 스테이지에서도 측면 상부에 위치한 <버거카페 가든>을 가 보았습니다. 눈에 잘 띄는 회전목마 바로 앞에 위치해 있답니다. 의외로 덜 알려진 이곳은 테라스 다이닝 서비스 전에도 공연 때 혼잡하지 않아 저희 식구가 잘 이용하던 곳이에요.



테라스 다이닝에 대한 안내문구가 잘 나와 있죠? 평소에 판매하던 버거류보다는 맥주 한 잔 마실 수 있는 자리를 추천하고 있네요. 


 

 

> 낭만의 총 집합! 향기롭고 여유로운 <쿠치나 마리오>!!



낮에도 손님이 많은 쿠치나 마리오는 에버랜드 최고의 전망을 자랑하는 피자&파스타 전문점입니다. 이제는 테라스 다이닝 서비스로 늦은 시간까지 만나볼 수 있어 반갑네요.



에버랜드 최고의 전망을 자랑하는 만큼, 테라스를 통해 정면으로 시크릿 가든의 정경이 한 눈에들어옵니다. 저희 가족이 누릴(?) 자리는 8번 테이블이네요. 일찍 예약할수록 선택의 폭이 넓어진다는 점, 잊지 마세요!




입구 앞으로는 장미원과 분수대가 펼쳐집니다. 안쪽에서 식사를 하는 손님들도 넓은 통유리를 통해 시원한 분수를 즐길 수 있는 것 또한 큰 매력입니다. 테라스 옆 미피 정원도 놓치기 싫을 만큼 앙증맞더라고요. 정말 이곳에 오면 없던 연애 유전자도 생길 판입니다.

 


 

> 낮과는 또 다른 밤! 테라스 다이닝의 매력!!




마음이 급해 저녁 무렵이 되자 마자 서둘러 쿠치나 마리오를 찾았습니다. 약속된 입장시간보다 조금 일찍 도착했는데, 실내에서 기다릴 수 있도록 친절히 안내해 주셨어요.


 

테라스 다이닝의 기본 메뉴판입니다. 3인 가족인 저희에게 패밀리세트는 넉넉한 식사가 되겠네요.

 


깔끔히 정리를 마치고 손님을 기다리고 있는 자리들입니다. 해외여행이라도 온 듯 이색적인 분위기가 마음을 설레게 합니다.

 

 

 

 

구름이 오묘한 색깔을 띠며 사방에 어둠이 내리기 시작합니다. 그 풍경에 젖어 아들도 남편도 '멋지구리'하네요.ㅋㅋ T익스프레스도 불을 밝히니 더 아찔해 보입니다.



♬ I still believe Love takes time~ ♪

옆 홀랜드 빌리지에서 라이브 음악이 들려옵니다. 으~맥주 한잔 아니할 수 없습니다. 주문한 식사 전에 허니브레드와 맥주 2잔을 시켜 마시는데, 이것도 참말 근사합니다.

 

 


따뜻한 커피까지 어우러진 맛있는 식사였습니다. 특히 차돌박이 샐러드와 까르보나라는 강추입니다. 치킨 그라탕과 마르게리타 피자는 중간에 데워달라 부탁하면 친절히 가져다 주시니, 참고 하세요. 시간이 흐를수록 식사를 하는 이들의 모습이 즐거워 보입니다. 가족이 또 연인이 사랑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러고 보니, 여기 일하시는 분들까지 한 인물하시네요.^^*

 



 

테라스에 완전히 어둠이 내렸지만, 테라스 다이닝의 즐거움은 이제 막 시작입니다. 바로 문라이트 퍼레이드가 이곳 마리오 쿠치나 정문 앞을 지나기 때문입니다. 화려한 빛의 대행진에 사람들의 환호성이 쏟아집니다.


올 여름 새롭게 선보이는 아틀란티스 어드벤처와 박칼린의 주크박스 그 두 번째 이야기가 시작되려나 봅니다. 사람들이 이미 자리를 많이 잡고 있는데요. 테라스 바로 앞에도 사람들이 장사진을 칩니다.

 

아틀란티스 어드벤처는 포시즌스가든을 호위하는 신전분수의 신전 자체가 하나의 거대한 3D 스크린이 되어 보여주는 환상적인 3D 쇼 입니다.

 

또, '박칼린의 주크박스2'는 박칼린 음악감독의 연출로 구성된 멀티미디어 불꽃쇼 스테이지로, 환상적인 레이저, 귀에 익은 명품 음악들과, 그에 걸맞은 특수조명들, 무엇보다 화려한 불꽃놀이가 압권인 무대입니다.

 

야간 공연 촬영이 어려워 사진은 에버랜드 전문가 분의 도움을 받아볼게요.

▼ 요렇게요 ▼ ^^ 

 

 



 


사진 촬영이 서툴러 현장의 아름다움을 잘 전달했는지 모르겠지만, 힘차고 웅장한 음악에 맞춰 터지는 한 발 한발의 불꽃마다 사람들은 박수치고 감동을 받습니다.





쇼가 끝나고 고요한 공간을 장미향이 다시 채워줍니다. 부드러워진 공기만큼 사람들의 얼굴에 부드러운 미소가 끊이지 않습니다. 꽃 향에 다시 취해보며 플라워 매직 트리에 손을 대 나무의 속삭임을 가슴에 담으며 돌아가는 발걸음이 즐겁습니다. 이곳은 연인과 가족의 사랑이 별빛처럼 빛나는 에버랜드입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 ;ㅇ 2014.06.30 17:27 ADDR 수정/삭제 답글

    밤이 더욱 아름다운 에버랜드네용ㅋ.ㅋ! 나도 에버랜드에서 썸타고싶다..!!ㅠㅠ크ㅡ흡ㅋㅋㅋ

  • 히히히 2014.07.01 16:53 ADDR 수정/삭제 답글

    우왕 정말 짱이네요bbb

1 ··· 1437 1438 1439 1440 1441 1442 1443 1444 1445 ···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