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RESS CENTER/보도자료

에버랜드, 페이스북 회원 200만명 돌파!!


국내 단일 기업 최초, 고객과의 소통 채널로 자리매김

국내 페이스북 이용자의 15% … 5대 광역시 평균 인구수


내년 1월 4일까지 200만 돌파 기념 감사 이벤트

항공권, 연간회원권, 사파리 투어 등 200명에 푸짐한 선물 증정 



제일모직 리조트·건설부문(社長 김봉영)에서 운영하는 '에버랜드' 페이스북(facebook.com/witheverland)이 22일 오전, 국내 단일 기업 최초로 회원수 200만명을 돌파하며 고객과의 소통 채널로 자리잡았습니다. 


※ 국내 기업 중 에버랜드보다 페이스북 회원수가 많은 곳은 그룹 차원에서 운영하는 '삼성' 페이스북(300만명)이 유일 200만명은 국내 페이스북 이용자(1천3백만명)의 약 15%에 해당하는 인구로,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울산 등 국내 지방 5대 광역시의 평균 인구수(203만명)와 비슷한 인구다.

 

이처럼 에버랜드 페이스북이 많은 사람들의 호응을 받은 이유는 △소통(Communication), △컨텐츠(Contents), △고객 참여(Customer) 등 세 가지 분야에 노력을 집중했던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에버랜드는 분석했습니다.


우선 에버랜드는 페이스북 회원들에게 새로운 놀이기구, 축제, 공연 등의 소식을 가장 먼저 알리고 우선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댓글이나 메시지를 통해 접수된 고객 의견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다시 현장에 반영해 개선하는 등 페이스북을 고객과의 쌍방향 소통(Communication) 채널로 활발하게 활용하고 있습니다.




또한 마케팅 정보 외에도 에버랜드와 연결된 고객의 에피소드를 웹툰이나 감성스토리 동영상으로 제작하고, 리조트 사업 뿐만 아니라 조경, 건축, 푸드와 같은 다양한 사업 분야의 사내 전문가를 통해 생활정보를 전달하는 등 재미와 감동, 그리고 정보가 결합된 컨텐츠(Contents)를 꾸준히 전달해온 것도 경쟁요인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 에버툰 : 에버랜드 페이스북에서는 에버랜드 리조트에서 손님들이 실제로 겪은 에피소드를 접수 받아 웹툰으로 재구성해 커뮤니케이션 툴로 활용하고 있다.   ☞ 바로가기


다양한 이벤트와 사회공헌활동에 고객(Customer)들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해온 것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연간 900만명에 달하는 방문객들이 현장에서 바로 에버랜드 페이스북을 통해 우선탑승권, 할인쿠폰, 경품 증정 등 유용한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연계 이벤트를 꾸준히 진행했고, 페이스북 회원들의 좋아요 1개당 연탄 1장씩 적립하는 참여형 캠페인 '사랑의 연탄보내기'를 3년째 진행해 총 30만장의 연탄을 전국 저소득가정에 기부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SNS를 통한 고객과의 소통에 노력해온 결과, 에버랜드는 지난 11월, 한국인터넷소통협회가 주관하는 대한민국인터넷 소통대상에서 기업종합 대상과 소셜미디어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에버랜드는 페이스북 외에도 카카오스토리(72만명), 트위터(45만명), 중국 웨이보(301만명) 등 약 620만명의 국내외 SNS 회원을 보유하고 있고, 블로그에도 年평균 200만명이 방문하는 등 SNS를 통해 고객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습니다.


에버랜드는 "200만 회원을 보유한 페이스북 뿐만 아니라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들에게 필요한 유익한 정보 전달을 확대하고, 고객들의 의견에 더욱 귀 기울이는 등 SNS를 통한 고객 소통을 더 강화해 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에버랜드는 페이스북 회원 200만명 돌파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홍콩 왕복항공권, 에버랜드 연간회원권, 사파리 스페셜투어, 글램핑 BBQ 패키지, 에버랜드 이용권 등 총 200명에게 푸짐한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다음 달 4일까지 진행하는 이벤트에는 기존 페이스북 회원 뿐만 아니라 신규 회원들도 즉시 참여 가능하며, 에버랜드 페이스북(facebook.com/witheverland)에서 참여할 수 있습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281 282 283 284 285 286 287 288 289 ··· 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