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RESS CENTER/보도자료

제일모직 건설사업부, 2014 BIM Awards 대상 수상

제일모직, 빌딩 건축도 스마트하게

건설사업부, BIM(Building Infomation Modeling) 기법 강점

 … 시공 전 입체 시뮬레이션으로 원가절감, 완성도 높여




제일모직 리조트·건설부문(社長 김봉영)이 27일 빌딩스마트협회에서 주관한 '2014 BIM Awards'에서 시공부문 최고상인 대상을 수상했다는 소식입니다.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이란 건물 시공 전 시뮬레이션을 통해 건축물을 모의 시공해 보며 사전에 미리 문제점을 해결, 원가절감과 시공효율을 혁신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건축 시스템으로, BIM은 건축물이 완공된 이후에도 엘리베이터, 냉난방 시스템, 조명 등의 건물의 모든 정보를 통합 관리할 수 있어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에 최근 건설 업계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이번에 수상한 제일모직은 청담동 제일정형외과 신축공사를 BIM 사례로 적용, 시공 효율을 극대화해 대상을 수상했는데, 병원은 각종 검사와 수술에 필요한 의료장비와 다양한 특수 설비를 갖춰야 하는 특성 때문에 평면 도면만으로는 정밀한 시공이 힘들어 실제 장비 설치 후 재시공해야 하는 경우가 빈번했습니다.


특히 수술실은 정교한 작업이 필요한 곳이어서 수술 도구나 조명의 위치까지도 사용자인 의사와 간호사가 익숙한 곳에 배치해야 하기 때문에 입체적인 BIM 시뮬레이션이 더욱 절실한 상황이었는데요,


제일모직은 이번 BIM 적용으로 3차원 입체 시뮬레이션을 통해 발주처가 원하는 바를 즉시 적용할 수 있도록 하고 설계변경을 최소화시켜 시간과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었습니다.


제일모직 건설사업부장 허진옥 전무는 "이번 수상으로 그 동안 노력해 온 BIM 분야 기술 경쟁력을 인정 받게 되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BIM을 강점 분야로 더욱 특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제일모직은 지난해부터 BIM을 신축 건축에 적극 적용해 오고 있으며, 작년 11월부터는 전담조직을 구성해 BIM을 더욱 체계화하며 제일모직 건설사업의 차별화 요소로 강화해 나가고 있습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299 300 301 302 303 304 305 306 307 ··· 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