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TORY/아기판다 다이어리

[아기판다 다이어리] 17화. 호기심 가득한 눈망울! 장난꾸러기 푸바오

안녕하세요, 판다아빠 강철원입니다.


요즘 판다공주는 호기심이 많아진 모습을 보이고 있네요.


호기심이 많아진 만큼 움직임도 상당히 많아졌습니다.



푸바오는 보통 하루에 23시간 정도 잤었는데 요즘은 21~22시간 정도 자는 것 같고요.


깨어 있는 시간엔 주로 엄마와 장난치고 놀며 걷기 연습을 하곤 한답니다.


그리고 최근엔 엄마가 먹는 대나무 잎, 줄기에 관심을 갖고 물어 당겨보거나 하는 행동들을 많이 보이고 있어요^^ 



대나무에서 무슨 그리 맛있는 냄새가 나는건지 눈이 동그래진 푸바오.


푸바오는 그 사이 걸음마도 제법 능숙해졌어요. 


뒤뚱거리며 걷는 모습이 사뭇 의젓합니다.


때론 엄마를 따라 걷기도 합니다. 엄마가 물어서 이동하는 경우가 아직은 더 많지만요.



푸바오가 아직 많이 걷지 못하기도 하고, 걸음걸이도 어설프지만 제가 확실하게 말씀 드릴 수 있는 건- 


엄.청.나.게 귀엽다는 겁니다.^^


지난 번엔 놀이방에 한 번 데리고 가봤는데 미끄럼틀에서 나는 나무내음이 좋았는지 앙- 하고 깨물어보기도 하더군요.



놀이방에서 놀다 말고 잠들어서 얼마 못 놀고 나오긴 했지만.ㅎㅎ


영상으로는 이미 소개가 되었는데 못 보신 분들을 위해 아래에 링크 걸어둘게요.



요 녀석 얼굴에 장난기가 가득하죠?


SNS에서 "러바오의 딸이라면 충분히 장(난)꾸(러기)일 수 있다" 라는 댓글을 봤었는데요^^ 


아니나 다를까~ 러바오의 딸답게! 저와 엄마에게 슬슬 장난을 치기 시작했어요.



저한테는 괜히 센척ㅎㅎ하면서 앞발로 저를 건들려고 할 때도 있고, 왕! 하고 큰소리를 내면서 놀래키려고 할 때도 있어요.


아직 제대로 걷지도 못하는 녀석이 뒤에서 할아버지 발을 걸며 쫓아오기도 한단 말이죠.


참-나. ㅎㅎㅎ 귀여워서 봐줍니다. 웃음만 나올 따름입니다. 



요즘 푸바오는 엄마가 잠을 재우려고 하는데도 자꾸 안 자려고 버둥거리며 장난치고 놀려는 행동을 많이 보여요.


엄마와 매일 실랑이를 벌이는 모습이 제법 보이네요.


저녁에 엄마가 잠을 잘 때도 주변을 혼자 돌아다니며 혼놀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는 푸바오입니다.


이제 어느 정도 생각도 할 줄 알고, 고집이 제법 생긴 듯 해요. 많이 컸죠?



그 뿐 아니라 요즘은 엄마가 배변활동을 다 도와주지 않고 스스로 배변, 배뇨하는 경우도 있으니 정말 많이 컸다 싶네요.


다음 번엔 또 다시 귀여워진 모습으로 여러분을 찾아올게요~


이제 내년이면 훌쩍 자란 푸바오가 여러분을 직접 만날 날도 곧 오겠네요^^ 


마음 따뜻한 연말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산타모자와 루돌프 코는 누가 그려주셨어요~^^ㅎㅎ)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뿌빠우 2020.12.09 19:26 ADDR 수정/삭제 답글

    아구 이세상에서 제일 귀엽고 사랑스러운 우리 푸바오❤️❤️❤️❤️❤️❤️❤️❤️❤️❤️❤️
    걷는거보니까 또 심장 터질거가타 ㅜㅜㅠㅠㅠㅠ 세상에서 제일 사랑스럽고 귀여워ㅜㅜ
    푸바오 공주님 앞으로도 이렇게 귀여움 가득가득하게 커주세용🐼🐼🥰❤️

  • 위드에버 2020.12.09 22:30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넌 진짜 힐링 그 자체야 ㅜㅜㅜ
    언제 이렇게 컸쪄 우래기???
    판다할아버지 세상 부러워용 ❤️❤️❤️

  • shje 2020.12.09 22:50 ADDR 수정/삭제 답글

    세상에나, 이제 제법 잘 걷네요~ 푸바오 걸음마를 보는 순간만큼은 그간 쌓인 근심이 잊혀집니다. 푸바오가 대나무에도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다니, 판다는 언제부터 젖을 떼고 대나무를 먹게 되는지도 긍금하네요. 푸바오가 대나무 먹방하는 모습도 꼭 보고싶어요!!! 딸은 아빠를 닮는다는데 푸바오도 러바오를 많이 닮은 것 같아요❤

  • 사랑 2020.12.09 23:36 ADDR 수정/삭제 답글

    제발 매일매일 푸바오 글 올려주세요 삶의 낙입니다 ㅠㅠ너무좋아요 ㅠㅠㅠㅠㅠㅠㅠㅠ

  • 사랑해푸바유 2020.12.10 04:37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육사님이랑 푸바오 너무 환상의 케미에요 오늘도 어김없이 정말 위로 감동 사랑 다 받고갑니다 ㅠㅠㅠㅠㅠㅠ❤️❤️❤️

  • 사랑해푸바유 2020.12.10 04:37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육사님이랑 푸바오 너무 환상의 케미에요 오늘도 어김없이 정말 위로 감동 사랑 다 받고갑니다 ㅠㅠㅠㅠㅠㅠ❤️❤️❤️

  • 푸바오야~ 2020.12.10 14:52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입꼬리가 올라가 있어서 그런지 매 순간 웃음을 짓고 있는것처럼 보여요~ 어쩜 이런것마저이렇게나 귀여운지 ㅠㅠ 우리 푸바오,아이바오,러바오 매순간 건강하고 행복하길~

  • 푸바오오오오오오 2020.12.10 16:26 ADDR 수정/삭제 답글

    이제 우래기 잘걷네~!ㅎㅎ😀😀

  • 꿀밤 2020.12.11 12:18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육사님께서 이글을 보실지 모르겠지만, 요즘 바깥 활동을 마음대로 할 수 없어 우울한 기분이 들때가 많은데 이렇게 올려주시는 판다 다이어리를 읽고 있으면 우울한 기분도 사라집니다. 귀여운 푸바오 사진덕분에 더더 그렇구요~ 올 한해 원하시던 소망 이루셔서 너무 축하 드리구요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 푸바오 절친 2020.12.12 01:14 ADDR 수정/삭제 답글

    너무 귀여워요 이제부터 수요일만 기다릴래요

  • 우래기 사랑해에ㅔㅔ💜 2020.12.15 14:46 ADDR 수정/삭제 답글

    에휴 네가 뭔 걱정이있겠니 숨만쉬어도 귀엽다,예쁘다,사랑스럽다 이 얘기를 다듣는데 나도 다음생에는 아기판다로 태어나야겠어

  • 푸바오야 사랑해 2020.12.20 11:22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진 감사합니다 저장하고 가요. 그나저나 푸바오 너무 귀여워요 ㅠㅠ 애기무럭 무럭 자라라 애기야 사랑해 🖤🤍🖤🤍🖤🤍

  • 마나 2020.12.20 16:41 ADDR 수정/삭제 답글

    꺄!!!! 너무 귀엽네여 빨리 코로나 끝나서 푸바오 보러 놀러가고 싶어요ㅜㅜ 물론 좀 더 기다려야 되지만여:)

  • 솜이 2020.12.21 13:08 ADDR 수정/삭제 답글

    우리 이 귀여운 공주님이 중국으로 가야한다니ㅠㅠ 랜선 이모야들도 이렇게 섭섭한데 할부지들은 얼마나 마음이 짠할까요?ㅜㅜ
    푸바오야 천천히 자라줘~!! 글고 너가 가지말고 신랑이 처가살이하러 한국 오기를..!!!!

  • 푸바오 2020.12.22 02:12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너무 귀여워요ㅠㅠ 이렇게 성장일기 써주셔서 감사해요ㅠㅠ 늘 잘 보고 있습니다!!

  • 푸바오 바보 2020.12.22 11:41 ADDR 수정/삭제 답글

    푸바오 너무 사랑스러워요. 매일 매일 푸바오 아이바오 보는 사육사님 부럽습니다.
    토실토실한 엉덩이 .찐빵 같아요. 시간이 천천히 갔음해요. 이 다음에 푸바오 중국으로 보내야 된다는 생각에
    벌써부터 짠하고 슬퍼져요

  • 푸바오아이바오사랑해 2020.12.22 22:04 ADDR 수정/삭제 답글

    휴 진짜 이렇게 귀여운 생명체가 있을수 있는건가요 ㅠㅠㅠ요즘 푸바오 귀여움때문에 미치겠어요!!
    뒤뚱뒤뚱 아기 넘 귀엽네용 아기들은 정말 쑥쑥 크는거같아요~~심장 부여잡고 봤네요 후하...
    빨리 코로나가 좀 잠잠해지면 울아기 보러 가고싶어요 ㅠㅠ
    사육사님들도 정말 고생이 많으시네요! 늘 건강하시고 따뜻한 연말 되시구요ㅎㅎ
    푸바오 다이어리 늘 재밌게 읽고있습니당~귀여운 영상과 사진 감사해용

  • 느그바오야 2020.12.23 13:15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사육사선생님밑에서 일하고싶네요..
    응가부터 치워야될까요...

  • ㅇㅇ 2020.12.26 01:14 ADDR 수정/삭제 답글

    참 신기하네요. 무엇보다 배변을 혼자서하기 시작했다니^^ 유아기에 접어든걸까요? ㅋㅋㅋ 무엇보다 사육사님과 있을때도 아이바오랑있을때처럼 웃음기가득한 즐거운 표정의 푸바오 너무 귀엽고 힘이 나네요~~ 앞으로도 판다가족 잘 부탁드립니다. 산타모자! 귀여우세요~~

  • 으아 2020.12.30 02:10 ADDR 수정/삭제 답글

    너무귀여워여ㅜㅜㅜㅜㅜ 사육사님 감사합니다

1 ···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 3483